국가인권위원회

전체메뉴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사람이 사람답게 사는 세상 국가인권위원회가 함께합니다

이성호 국가인권위원장, 세계 최대 인권교육기관 '에퀴타스' 방문

  • 담당부서홍보협력과
  • 등록일2017-07-12
  • 조회수650

이성호 국가인권위원장, 세계 최대 인권교육기관 '에퀴타스' 방문

- 위원회 추진 중인 인권교육원 설립 및 운영방안 논의 -

 

o 국가인권위원회 이성호 위원장은 지난 11(캐나다 현지시간) 세계 최대 인권교육기관인 캐나다의 에퀴타스(Equitas, () 캐나다인권재단)를 공식 방문했다.

 

o 이성호 인권위원장은 에퀴타스 이사회 안드레 볼리우 의장, 이안 헤밀턴 사무처장 등 주요 간부들과 만나 위원회가 현재 추진 중인 인권교육법 제정과 인권교육원 설립에 대해 이야기했다. 특히 인권교육 프로그램 교환 및 사이버인권교육 운영 방안, 인권강사 지원 등 인권교육과 관련해 폭넓은 의견을 교환하고 향후 업무협약 체결을 추진하기로 했다.

 

o 이성호 인권위원장은 인권교육이 국민의 인권의식을 향상시켜 인권침해 및 차별행위를 사전에 예방함으로써 사회적 비용을 절감하고 사회 통합을 도모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위원장은 우리 위원회와 에퀴타스의 상호 협력은 양국뿐만 아니라 아시아 지역 및 국제사회에서 인권을 다시 신장시킬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양 기관의 협력을 당부했다.

 

o 이번 방문은 우리 위원회가 추진하고 있는 인권교육법 제정 및 인권교육원 설립과 관련, 상호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o 한편, 이 위원장은 캐나다 퀘벡 인권아동권리위원회 위원장, 퀘벡옴부즈만, 퀘벡 외교부 장관 등과 만나 최근 우리나라에서 대두되고 있는 지방정부 차원에서의 인권보호제도에 대해 논의했다.

 

o 또한 우리나라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전문법원 설치와 관련, 퀘벡 인권재판소를 방문해 우리나라에서의 인권재판소 설치 가능성 및 설치 시 위원회와의 관계, 역할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으며, 추후 심도 깊은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사진 설명 : 이성호 국가인권위원장(사진 가운데)은 지난 11일 오전 11(현지시간) 세계 최대 인권교육기관인 캐나다 에퀴타스(Equitas)를 공식 방문해 안드레 볼리우 의장(사진 맨 오른쪽), 이안 헤밀턴 사무처장(사진 오른쪽에서 두 번째) 등 주요 간부들과 만나 위원회가 추진 중인 인권교육법 제정과 인권교육원 설립운영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에퀴타스 (캐나다인권재단)

에퀴타스는 세계인권선언 공동 입안자인 John P. Humphrey 등에 의해 1967년 설립된 캐나다 최고의 인권교육기관으로, 국제인권교육훈련(매년 100여명), 인권옹호자 네트워크 운영(세계 140여개국 5,000여명), 청소년 교육(캐나다 45개 지역 70여만명), 인권교육(세계 약 200만명) 및 온라인 인권교육을 시행하며 다양한 인권교육 교재를 발간하고 있다.

 

붙임: 1. 사진 1

       2. 에퀴타스 설명자료 1.

공공누리 출처표시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정보제공부서 홍보협력과

메일public@humanrights.go.kr 연락처02-2125-9873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
등록
평가
등록
top
top
홈이동 전체메뉴 닫기